2022년01월18일tue
기사최종편집일:2022-01-18 15:05:23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
뉴스홈 > Today News > 경제/산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철도 국제인증 취득으로 229억원 상당 수출 성과 달성”
등록일 [ 2022년01월14일 09시20분 ]

국토교통부는 14일 ‘철도용품 국제인증 취득 지원사업’을 통해 국내 중소‧중견기업을 지원한 결과, 지난 2년간 총 20건의 철도기술이 국제인증을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229억원 상당의 철도용품 수출 성과 및 505억원 상당의 수입대체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국내 중소‧중견 철도기업들은 우수한 기술력을 갖고 있음에도, 많은 비용과 오랜 기간이 소요되는 국제인증이 진입장벽으로 작용하여 해외 진출에 큰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국토부는 국내 유망 철도기술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18년부터 총 35개사 51건의 철도기술을 선정해 시험‧인증비, 공장심사비, 컨설팅비 등 총 39억1,000억원을 지원했으며, 국제인증 취득 관련 경험 및 인력 부족으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업계 종사자 등 670여명에게 인증 취득에 대한 교육과정을 운영했다.


그 결과, 안전인증(SIL) 10건, 품질인증(ISO/TS 22163, 舊 IRIS) 8건, 기타인증(용접, 美인증) 2건 등 총 20건의 국제인증 취득 성과를 거뒀다.


특히, 선로변제어유니트, 차축검지장치, 범용CPU모듈, 수직형 스크린도어, 차상신호장치, 차량 도어시스템, 선로전환기 등 7건은 안전성 최고등급(SIL4)을 취득해 세계적 수준의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이를 기반으로, 이집트 등 외국 발주처에서 요구하는 조건을 만족하여 229억원 상당의 수출 성과를 달성했다.


또한 대부분 수입품에 의존하던 신호‧안전용품을 국제인증 취득 국산제품으로 대체해 505억원 상당의 수입대체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국토교통부 강희업 철도국장은 “올해부터는 국제인증 취득 성과가 우리기업의 해외시장 진출로 원활히 이어질 수 있도록 판로개척비용도 지원하고, 인증취득 지원금액도 상향할 계획”이라며, “해외 철도시장에서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한국 철도기업의 저변이 확대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려 0 내려 0
장갑수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EU, 현대重·대우조선 인수합병 최종 불허 (2022-01-14 10:26:06)
홍 부총리 “DNA+빅3 산업에 12조 2000억원 지원” (2022-01-13 14:2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