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3월28일tue
기사최종편집일:2023-03-27 13:43:23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
뉴스홈 > Today News > 경제/산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수요부진에 환율하락 겹쳐…수입물가지수도 2.3% 하락
등록일 [ 2023년02월15일 09시00분 ]
지난달 글로벌 수요 부진에 원/달러 환율까지 하락한 가운데 화학제품,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 등이 내리면서 수출물가지수가 3.0%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이 15일 발표한 수출입물가지수 통계에 따르면 1월 기준 수출물가지수(원화 기준 잠정치·2015년 수준 100)는 114.28로, 작년 12월(117.83)보다 3.0% 낮아졌다.

하락 폭은 1개월 만에 6.1%에서 3.0%로 줄었지만 지난해 11월 이후 3개월 연속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품목별로는 1개월 만에 컴퓨터·전자·광학기기(-7.7%), 섬유·가죽제품(-3.4%), 기계·장비(-3.0%), 운송장비(-2.1%) 등이 많이 떨어졌다.

농림수산품의 경우 전월대비 2.1% 하락했다. 공산품은 석탄및석유제품이 올랐으나 화학제품,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 등이 내리면서 전월대비 3.0% 하락했다.

한은은 “반도체를 중심으로 글로벌 경기 둔화 영향과 원/달러 환율 하락 효과가 반영되면서 수출 물가가 내렸다”고 설명했다.

한편, 1월 수입물가지수(원화 기준)는 전월(138.11)보다 2.3% 낮은 134.95로 집계됐다. 수입물가 역시 3개월 연속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달 수입물가는 국제유가가 상승했지만 원/달러 환율 하락의 영향으로 광산품, 화학제품 등이 내리면서 전월대비 2.3% 하락을 기록했다.(전년동월대비 1.7% 상승)

원재료의 경우 광산품을 중심으로 전월대비 1.8% 하락했으며, 중간재는 화학제품, 컴퓨터·전자및광학기기 등이 내리며 전월대비 2.4% 하락했다.

자본재 및 소비재는 각각 전월대비 2.4% 및 3.0%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월 계약통화기준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1.0% 상승했다.
올려 0 내려 0
정병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지난해 재정수지 적자 110조원 넘길 듯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금호타이어, ESG 경영 강화…ESG 위원회 출범 (2023-02-16 09:31:07)
LG전자, 온라인 위장사이트 피해 예방 앞장선다 (2023-02-14 10:4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