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08일sat
기사최종편집일:2020-07-14 16:29:18
정기구독신청 댓글보기 전체뉴스 기부뉴스 동영상뉴스
뉴스홈 > Today News > 금융/증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전년보다 7천억원 줄어…이자이익은 8분기째 10조원대
등록일 [ 2020년05월13일 12시11분 ]

올해 1분기 국내은행의 당기순이익은 3조2천억원으로 전년 동기(4.0조원) 대비 7천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수은행을 제외한 일반은행의 당기순이익은 2.6조원으로 전년 동기(2.5조원) 대비 0.1조원 증가했다.(2.0%)

13일 금융감독원이 발표한 국내 은행 영업실적(잠정)에 따르면 은행의 1분기 당기 순이익은 3조2천억원으로 1년 전보다 7천억원(17.8%) 줄었다. 하지만 특수은행을 뺀 일반은행의 당기 순이익(2조7천억원) 기준으로는 1천억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분기 국내 은행의 이자 이익도 10조원을 넘었다. 이에 따라 은행들의 이자 이익은 2018년 2분기부터 8분기 연속 10조원대를 기록했다.

항목별로 보면 국내은행의 1분기 이자 이익은 10조1천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29억원(0.2%) 줄어 유사한 수준을 보였다.

1분기 순이자마진(NIM)이 1.46%로 1년 전(1.62%)보다 하락했으나 대출채권 등 운용자산이 8.0% 늘어나 지난해 1분기와 비슷한 수준의 이자 이익을 냈다.

순이자마진은 예금과 대출 금리 차 축소 영향으로 2019년 1분기부터 하락세가 이어져 올해 1분기에 역대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비이자 이익은 1조7천억원으로 역시 작년 동기와 유사한 수준을 나타냈다. 비이자 이익은 전년동기에 비해 213억원(1.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이자 이익 항목 가운데 유가증권 관련 이익(8천억원)은 2천억원 감소하고 외환·파생상품 관련 이익(6천억원)은 2천억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분기 중 발생한 산업은행의 일회성 회계 처리 요인을 제외할 경우 해당 항목 모두 전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지난해 3월 산업은행이 현대상선 영구채를 한국해양진흥공사에 양도하면서 해당 거래의 평가손익을 유가증권매매이익과 파생상품관련손실로 처리한 바 있다.

비용 측면에서 보면 1분기 판매비와 관리비는 5조6천억원으로 1년 전과 비슷했다.

물건비는 소폭 증가(1천억원)했으나 인건비의 경우 지난해 1분기 명예퇴직 급여 집행에 따른 기저효과로 1천억원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은행의 대손비용은 3천억원 늘어난 1조원이었다. 지난해 1분기 조선업 관련 여신에 대한 충당금 환입(충당금 전입액 감소)의 영향으로 올 1분기 대손비용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업 외 손실은 8천억원으로 1년 전(4천억원 손실)보다 손실 규모가 커졌다. 이는 산업은행 자회사인 대우조선해양 주가 하락으로 보유 지분 손실이 발생했기 때문이다.

1분기 법인세 비용은 순이익 감소 등으로 1년 전보다 587억원(5.2%) 감소한 1조1천억원을 기록했다.

국내 은행의 1분기 총자산순이익률(ROA)은 0.48%, 자기자본순이익률(ROE)은 6.29%로 작년 동기(ROA 0.63%·ROE 7.99%)보다 각각 0.15%포인트, 1.70%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년 전보다 자산과 자본이 증가했으나 순이익이 감소한 결과다.

올려 0 내려 0
정병준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기준금리 연 0.50%…사상 최저
한풀꺾인 가계대출 증가세‥4월 2조8천억 늘어
‘코로나 극복’ 관료주의가 발목 잡나
1분기 GDP 1.4% 감소…11년 만에 가장 낮아
2월 경상수지 64.1억달러 흑자 기록
한은 “시장유동성 무제한 공급”
문대통령 “기업구호긴급자금 100조 투입”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기준금리 연 0.50%…사상 최저 (2020-05-28 10:13:27)
한은 “시장유동성 무제한 공급” (2020-03-26 11:00:35)